HOME FTA소식/지원안내 FTA시장정보

FTA 시장정보

제목 캐나다 국제 오토쇼를 통해 본 시장 트렌드
등록일 2018.03.09 조회수 242
국내외구분
관련협정

 

 

 

캐나다 국제 오토쇼를 통해 본 시장 트렌드


 
- 글로벌 완성차 기업들, 캐나다 ‘전기차 시장’ 공략 본격화 -

- 커넥티드 기술, 인포테인먼트 등 스마트화 적극 추진 -

 

□ 캐나다 최대 국제 오토쇼 성료

 
  · 캐나다 최대 규모의 국제 자동차 전시회인 ‘Canadian International Auto Show’가 2월 16일부터 25일까지 토론토(Metro Toronto Convention Centre)에서 성황리에 개최

 

 
  · 이 전시회는 캐나다의 최대 제조업이자 주력 수출 산업인 자동차 산업을 대표하는 토론토의 국제 행사로서 세계 각국에서 80여개사가 참가하고 방문객 36만여명이 참관

 
2018년 캐나다 국제 오토쇼 개요 

 개요

내용 

 명칭

캐나다 국제 오토쇼

 (Canadian International Auto Show. CIAS)

 기간

 2018.2.16~2.25.(10일간)

 장소

Metro Toronto Convention Centre 

 규모

650,000 평방피트(약 18,267 평) 

 연혁

 1974년, 제 45회

 참관

 35만 8,842명

 참가

 기업

 한국 업체

 2개사

 웹사이트

 www.autoshow.ca

 전시품목

 승용차, 트럭, SUV, 콘셉트 카, 전기차, 자동차 부품

 자료원: 캐나다 국제 오토쇼(CIAS) 웹사이트
 

 

  · 65만 평방피트 공간에 전시된 차량은 모두 천여대로 제조사의 최신 모델을 비롯해 다양한 전기차, 자율주행 차량들도 선보여 빠르게 변화하는 자동차 시장 트렌드 및 4차 산업 기술을 반영

    - 대다수의 업체들은 전기차 세션을 마련하고, 참관객들에게 시승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등 전기차 홍보에 주력


    - 토요타와 닛산은 컨셉트 카(현재 개발 중인 미래 자동차 모델)로 완전한 무인 자율주행차를 전시

    - 토요타 등 일부 기업들은 참관객들을 위한 가상현실 체험관을 마련해 자동차에 탑재된 신기술을 생생하게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

 

 

전시회장 전경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자료원: KOTRA 토론토 무역관 자체 촬영

 

  · 금년 오토쇼에는 자동차 모형 브랜드 핫 휠(Hot Wheels) 50주년, 포르쉐 70년을 기념하는 전시관이 마련됐으며, 자동차·부품 회사 및 금융회사들은 각종 이벤트를 준비 

 


□ ‘올해의 차’ 전시: 혼다 어코드 및 크라이슬러 퍼시피카

 


  · 행사가 개막되는 16일에는 캐나다 자동차기자 협회(Automobile Journalists Association of Canada, AJAC)가 선정한 2018년 올해의 승용차와 유틸리티 차량을 공개

    - ‘2018년 올해의 차(Car of the Year : 2018)’는 혼다 어코드(Honda Accord)가, 다용도 차량(Utility Car)은 FCA의 크라이슬러 퍼시피카(Chrysler Pacifica)가 1위를 차지

 


 전시된 혼다 어코드와 크라이슬러 퍼시피카

external_imageexternal_image

자료원 : KOTRA 토론토 무역관 자체 촬영

 

 
2018년 선정된 올해의 차

 부문

차종 

 Best Car

 혼다 어코드

Best Utility Vehicle

크라이슬러 퍼시피카(Pacifica)

Best City Car

 폭스바겐 e-골프

 Best Small Car

 마즈다3

 Best Large Car

 혼다 어코드

 Best Small Premium Car

 재규어 XD

 Best Large Premium Car

 볼보 S90/ V90

 Best Sports · Performance Car

 폭스바겐 Golf R

 Best Premium Sports · Performance Car

재규어 F-Type

 Best Convertible

 메르세데스 벤츠 Sl

 Best Small Utility Vehicle

마즈다 CX-5

 Best Large Utility Vehicle

 마즈다 CX-9

 Best Small Premium Utility Vehicle

 레인지로버 벨라(Velar)

 Best Large Premium Utility Vehicle

 아큐라 MDX

 Best Minivan

라이슬러 퍼시피카(Pacifica) 

 Best Pickup Truck

 1500

 

자료원: 캐나다 자동차기자 협회(AJAC), 캐나다 국제 오토쇼(CIAS)
 

 

□ 2018년 캐나다 국제 오토쇼에 데뷔한 신차 모델들

 
  · 포드, GM, FCA, 테슬라, 포르쉐, 마세라티, 아우디, 벤츠, BMW, 토요타, 닛산, 혼다 등 38개의 글로벌 완성차 기업들이 참가

 
  · MINI 일렉트릭 컨셉트, 테슬라 모델3, 혼다 인사이트 프로토타입, 시보레 실버라도, 포드 레인저, 재규어 I-PACE, 코닉세그 아제라 RS 등 38개의 모델이 최초 공개되면서 캐나다 시장에 데뷔함.

 
  · 현대는 제네시스 GV80 컨셉트, 현대 벨로스터, 벨로스터 터보, 벨로스터 N를 최초로 선보인 반면, 기아는 소렌토와 니로 하이브리드를 발표

 


 

2018년 캐나다 오토 쇼에 데뷔한 차종 모델

external_imageexternal_image

external_imageexternal_image

external_imageexternal_image

자료원 : 혼다, 현대(캐나다), 제네시스, 기아, KOTRA 토론토 무역관 자체 촬영

 


□ 글로벌 완성차 업체들, 친환경적인 전기차 홍보 본격화 

 
  · 현대, 기아를 비롯한 대다수의 완성차 기업들이 전기차를 선보이면서 4차 산업혁명에 대한 뜨거운 관심과 열기를 반영

 
  · 별도로 마련된 전기차 세션에는 현대(아이오닉), 기아(쏘울, 옵티마 PHEV), BMW(i3 REX), FCA(퍼시피카 PHEV), 포드(퓨전 에너지), 미쓰비시(아웃랜더 PHEV), 닛산(리프), 볼보(XC60 T8), 혼다(클래리티), 쉐보레(볼트), 토요타(프리어스 프라임)를 비롯한 11개의 차종이 전시됨.

    - 참관객들은 원하는 차종을 선택해 직접 토론토 도심을 운전하면서 전기차의 장단점을 비교해볼 수 있어 흥미로웠다는 평가

    - 시승한 참관객들은 전기차의 우수한 가속력과 제동력을 호평했으나, 익숙하지 않은 주행느낌에 다소 불편하다는 의견도 있었음.

 

전시된 현대 , 혼다 전기차

external_imageexternal_image

자료원 : KOTRA 토론토 무역관 자체 촬영

 


□ 시사점

 
  · 오토쇼 관계자에 따르면 2018년에도 소형트럭·SUV 판매가 호조세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됨.

    - 2017년 소형트럭·SUV 판매는 총 128만 6,797대로 전년대비 8.7% 증가했으나, 같은 기간 승용차는 3.4% 감소한 63만 9,823대를 기록

 
  · 일부 주정부들의 적극적인 전기자동차 구매지원 프로그램(Electric Vehicle Incentive Program)으로 캐나다 내 전기자동차 보급이 한층 가속화될 전망

    - 온타리오 주정부는 2010년 인센티브 제도를 도입했으나, 전기차 보급화를 위해 2016년 개정

    - 온타리오 주는 최대 C$ 1만 4천까지 지원하며, 퀘벡 주의 경우 C$ 8천, 브리티시 컬럽비아 주는 C$ 5천

    - 오토쇼에 참가한 온타리오 주정부 관계자에 따르면, 주정부는 전기구동이 가능한 하이브리드와 전기차 운전자에게 녹색 번호판을 지급하고 고속도로 HOV(다인승 차량전용도로) 레인을 혼자 이용할 수 있는 특권을 부여

 
  · 연방 정부는 2020년까지 자율주행차가 조기 상용화 될 것으로 예상

    - 우리 기업들은 이러한 트렌드를 이해하고 제품에 빠르게 반영시키는 것이 중요하며, 중·장기적인 제품 연구개발을 통한 시장 개척이 효과적임.

 
  · 4차 산업혁명 시대가 도래하면서 완성차 기업들은 신기술과 센서, 전기차 배터리 등 자동차 부품 산업에 대한 연구개발 및 투자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것으로 예측됨.

    - 한편, 현지 자동차 관련 업체들은 NAFTA 재협상, 미국의 보호무역주의 등으로 인한 정책 변동을 예의주시하고 있음.

    - 현재 캐나다에 수출 중인 우리 기업들은 이에 대한 사전대비책(Contingency Plan)을 마련해 놓는 방안을 권고

 

 

 

자료원: 캐나다 국제 오토쇼(CIAS), 캐나다 자동차기자 협회(AJAC), 혼다, 현대(캐나다), 제네시스, 기아, 참관객 및 관계자 인터뷰, Desrosiers Automotive Report 및 KOTRA 토론토 무역관 보유 자료 종합

 

 

 

출처 : KOTRA global window

 


 

 

다음글 미국 웨어러블 디바이스 시장동향
이전글 캐나다 마리화나 합법화 앞두고 전자담배 수요 급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