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FTA 시장정보

제목 스위스 최대의 제조 산업 제약/화학 산업 동향
등록일 2018.06.04 조회수 1618
자료구분
관련협정기타

 

 

 

스위스 최대의 제조 산업 제약/화학 산업 동향

 

 

 

- 스위스 전체 수출의 40% 이상을 차지, 꾸준히 성장하며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전망

- 화학소재로 스위스 시장 진출을 있지만, 장기적인 계획이 필요함

 

 

□  현황

 

  ○  스위스 연방정부에 따르면, 스위스 제약/화학산업은 전체 산업중에 2017 최고의 매출을 달성하고 스위스 수출을 이끄는 산업으로, 기계, 소재산업 등과 함께 꾸준히 상승할 것으로 전망됨.

    - 연방정부의 자료를 보면 2017, 스위스 수출 1등공신은 제약/화학산업으로 990 스위스 프랑을 기록하였고, 뒤로 MEM(기계, 전자, 금속)산업이 320 스위스 프랑으로 2위를 차지하였음. 3위는 시계로 2백억 스위스 프랑, 4위는 160억으로 정밀기기가 차지하였음.

 

 

  ○  주요 시장인 유럽뿐만 아니라, 2017년에 들어서는 미국 대상수출도 급격히 증가하는 호조가 이어지고 있음.

    - 스위스 언론사handelszeitung 따르면, 스위스의 프랑화 약세와 더불어 바뀐 미국의 법인세 개혁이 스위스 제약/화학산업의 수출이 증가한 주요원인임.

      * WTA자료를 보면 제약관련 제품(HS코드 30) 미국 수출 규모는 2016 5십억, 2017 7십억 스위스 프랑으로 13% 가량 증가하였음.

    - 잠재적인 위험요소로 미국의 금리 인상으로 인한 경기위축 가능성이 거론됨.

 

  ○  BAK Economics AG (스위스 바젤 경제연구소) 따르면, 스위스 제약/화학산업은 2013년부터 지속 성장 중에 있으며 2019 역시 증가 추세가 유지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음.

    - Basel Area Swiss 리포트에 따르면 지난 10년간 제약산업의 증가는 바젤 지역에서 2천명의 일자리를 창출해 냈음.

    - Ernst and Young Swiss Biotech 2018 리포트에 따르면, 2000년부터 2010년까지 스위스의 특허는 10년동안 7백만개가 추가 되었으나, 2010년부터 2017년까지는 백만개가 추가 되었다고 전했음.

 

산업별 스위스 수출 금액 변화

                                                                                                      (단위: 십억 스위스 프랑)

external_image

자료원: Ernst and Young; Swiss Biotech 2018

 

 

 스위스 전체 산업과 화학/제약 산업 부가가치 성장률 비교표

external_image

자료원: BAK Economics AG

 

□  시장 동향

 

  ○  제약/화학 산업은 스위스 GDP 5% 차지함.

    - 연방 정부 자료에 따르면, 화학/제약 산업은 연간 2017 990 스위스 프랑( 의약품 규모만 850 스위스 프랑) 수출하며 스위스 전체 수출의 42% 차지함.

    - 화학/제약 산업 종사하는 직원 수는 스위스가 7 7천여명, 해외가 33 8천명에 달함.

 

  ○  스위스 화학협회Scinceindustries 따르면, 2017 화학/제약분야의 상위 10개사의 전체 매출액은 1500 스위스 프랑(연방 정부 통계보다 다소 높게 측정됨)으로 이중 2%만이 스위스로 판매되었으며, 98% 수출로 인해 발생하였음.

    - 아메리카 대륙이 660 스위스프랑으로 가장 많은 물량이 공급되었으며, 다음으로 스위스를 제외한 유럽이 440 스위스 프랑이 공급됨.

 

스위스 10(화학/제약) 기업의 대륙별 매출 규모와 비중

                                                                                             (단위: 십억 스위스 프랑)

external_image

자료원 : Scinceindustries (스위스 화학협회)

 

  ○  제약/화학산업이 집중된 지역은 바젤, 취리히, , 제네바 지역임.

    - 바젤은 스위스 주요 화학 제약산업지역으로 2019 또는 2020년부터법인세가 기존 22.2%에서 13% 낮춰질 예정이라 해외 글로벌 기업의 스위스 진출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 또한 글로벌 스위스 화학/제약 기업의 스위스 진출은 산업의 지속적인 발전을 야기할 것으로 예상됨.

 

  ○  2017 화학/제약 기업

    - 세계 최대 제약회사인 Roche사와 Novartis사의 매출은 980 스위스프랑이 넘으며 세계 의약품 시장을 주도하고 있음

 

스위스 10 제약/화학 기업

기업명

주요품목

17 매출액

(백만 CHF)

16 매출액

(백만 Euro)

Roche Holding AG

제약

50,576

42,146

Novartis AG

제약

47,790

69,825

Ineos Holding AG

석유화학

39,400

32,833

Syngenta AG

농업(비료화학)

12,598

10,498

Clariant AG

특수화학

5,847

4872

Givaudan SA

4,663

3,885

Lonza Group AG

제약 생명공학

4,132

3,443

Firmenich International SA

3,200

2,666

Actelion Ltd

제약

2,418

2015

Ferring Pharmaceutical SA

제약

2,250

1,875

EMS-Chemie AG

고성능 폴리머 특수화학

1,983

1,652

: 환율적용 1 Euro = 1.20 CHF (2018.4.27. 기준)

자료원 : Handelszeitung Top 500 

 

 

  ○  화학소재의 경우, 제약 화학 산업에 다양하게 쓰일 있으므로, 한국 기업에게 좋은 진출 아이템이 있음

     - 가장 많이 쓰이는 화학 제품은 도료 염료이며 뒤를 이어 제약, 세제, 화장품 순으로 사용 되고 있음.

 

제품 화학소재 함유량

external_image 

자료원 : Scinceindustries (스위스 화학협회), ACC, CEFIC

 

 

□  스위스 수출입 동향 한국 수입 현황

 

  ○  제약/화학산업 수출은 2017 기준 전년대비 4.5% 증가한 990 스위스 프랑을 기록했음.

    - 지역별로는 유럽이 52.7%, 북미지역이 22.3% 점유율을 기록하여 전체 수출의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음.

 

2017 스위스의 제약/화학산업 수출 동향

(단위: 백만 스위스 프랑)

지역

2016

2017

증감률 (%)

점유율

94,280

98,500

4.5

100

유럽

51,350

51,870

1.0

52.7

북미

20,310

21,930

8.0

22.3

남미

3,840

4,090

6.5

4.2

아시아

15,920

17,530

10.1

17.8

기타

2,850

3,090

8.2

3.0

BRIC 국가

(브라질, 러시아, 인도, 중국)

7,310

8,260

13.0

8.4

자료원 : 스위스 관세청, scienceinustries

 

  ○  제약/화학산업 수입은 2017 기준 전년대비 7.1% 증가한 470 스위스 프랑을 기록했음.

    - 78.3% 유럽에서 수입되고 있으며, 소재, 반가공품 완제품 등이 수입되고 있음.

    - 독일(26.5%), 아일랜드(14.9%), 미국(10.5%), 이탈리아(8.9%) 순으로 수입됨

 

2017 제약/화학산업 수입 동향

external_image

자료원: statista.com

 

  ○  스위스 화학협회에 따르면, 한국으로부터의 2017 수입은 전년대비 50.9% 감소한 1 2 7백만 스위스 프랑으로 수입 품목으로는 소재(원소재), 화학완제품(활성물질 포함), 제약 (비타민, 진단제 포함) 등이 주를 이룸

    - 이는 삼성 바이오 로직스의 로슈사 생산 대행으로 인해 2016 일시적으로 상승한 수입이 다시 제자리로 돌아온 현황임.

    - 2018 1분기에는 동기간 전년대비 1% 상승한 2 5백만 스위스 프랑에 달함

 

2017 한국 수입 현황

 (단위: 백만 스위스 프랑)

external_image

자료원: scienceindustries

 

 

2018 1분기 한국 수입 현황

                                                                                          (단위: 백만 스위스 프랑)

external_image

자료원: scienceindustries

 

 

□  시사점 진출전략

 

  ○  시사점

    - 스위스 프랑 강세의 완화 미국 시장의 경기 회복등으로 제약 화학 산업의 성장세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됨.  

    - 2019 또는 2020년부터 스위스 법인세 하락으로 인해 글로벌기업의 스위스 진출이 기대되며, 특히 화학/제약 산업의 대표 지역인 바젤의 투자유치가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고 있어 화학산업이 바젤을 중심으로 더욱 발전할 것으로 전망됨

 

  ○  한국 기업의 스위스 제약시장 진출전략

    - 한국 제약회사들은 스위스 글로벌 기업들과 공동 신약 연구, 개발 등을 통해 스위스 시장 진출 가능함.

    - 이미 많은 한국의 많은 제약회사들이 이러한 방법으로 프로젝트를 참여하고 있는 대표적인 방법이라 있으나, 임상실험부터 정부의 약품 판매 허가까지 12~20년이 소요되는 장기프로젝트로 계획하고 접근해야 .

    - 스위스 기업들은 분야의 경력을 중요시 하기 때문에, 작은 제약기업부터 꾸준히 공략하여 진출을 계획 해야 .

    - 스위스에 진출해 있는 글로벌 제약 기업 J사의 구매 담당자 L씨는 제약 산업의 경력이 없는 경우, 화장품, 화학 기타 소재에서 아무리 많은 경력을 가졌더라도 스위스 제약 기업의 문을 두드리기는 힘들 것이라고 답함.

    - 만약 경력이 없더라도 혁신적인 가격 혹은 기술이 있다면 시도는 있음.

 

  ○  스위스 화학시장 진출전략

    - 특수 소재를 취급하고 있는 EMS사의 구매책임자 Mr. H 한국의 화학산업이 이미 고품질 소재를 세계적으로 공급하고 있음을 알고 있으며 뛰어난 연구개발로 신소재 개발에도 적극적이라 한국과의 협력을 통하여 품목 확장을 기대함

    - 스위스 화학소재 공급 유통 기업의 경우 고객사에 다양한 품목 제공을 위해 신소재 특수 소재를 찾는 기업이 있으며, 경우 국내기업과 협력 가능성 있음

    - 기계산업은 화학산업 다음 2 산업으로 나은 품질 개발을 위해 제품 내구성을 높이기 위한 개발을 하고 있어 고품질의 경쟁력 있는 가격을 제시하는 관련 제품 검토에 적극적임

    - 글로벌 기업인 GF사의 아시아 구매 담당자 Mr. Y 씨의 의견에 따르면 소재를 바꾸는 데에는 생산 제품 라인을 변경해야 하는 상황이 발생할 있어 테스트 있는 충분한 소재를 공급받기를 희망하며, 경쟁력 있는 가격을 제시한다면 기존의 공급업체를 변경할 의향 있음

 

  ○  현지의 유망한 전시회는 아래와 같음. 이를 통하여 스위스 진출을 계획 있음.

 

현지 유망 전시회

전시회명

ILMAC

개최 시기(2018)

2019.9.24-2019.9.27

주기

3

장소

바젤, 스위스

주최 기관명

MCH Group AG

전시 분야/ 품목

화학/제약, 생명공학 연구 개발

참가업체/참관자수 (2017)

430개사 / 12000 참관

 자료원: ilmac.ch

 

 

 

자료원: Scienceindustries (스위스 화학 협회), 스위스 관세청, Handelszeitung (경제 언론사), Statista (통계분석기관), BAK Economics AG (스위스 바젤 경제연구소), Ernst and Young, Swissinfo, Basel Area Swiss, ilmac.ch취리히 무역관 자료 취합

 

 

 

출처 : KOTRA global window

 

 

 

 

 

다음글 러시아 식품첨가제 시장동향
이전글 블루오션을 노려라! 페루의 전자담배 시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