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FTA 시장정보

제목 [유망] 파키스탄 회로 차단기 시장동향
등록일 2018.07.25 조회수 1898
자료구분
관련협정기타

 

 

 

[유망] 파키스탄 회로 차단기 시장동향 

 

 

- 한국산 제품, 수입시장에서 선두 질주

- 현지 수요를 감안한 제품 공급 필요

 

 

 상품 개요

 

  ㅇ  상품명 : 회로 차단기(circuit breaker)

  ㅇ  HS Code : 853521

 

 시장현황

 

  ㅇ  시장동향

    - 회로 차단기는 과전류로 인한 회로 손상을 막기 위해 전류를 차단하는 장치를 의미함. 파키스탄의 경우 전력 공급이 여전히 불안정한 상황으로 회로 차단기 수요가 계속해서 발생하고 있음.

    - 현지 주요 수입업체에 따르면 파키스탄에서는 가정용 누전 차단기부터 산업용 고급 회로 차단기까지 다양한 종류의 제품이 판매됨. 주요 수요처로는 송배전 부문, 가정, 공장, 상업용 건물 등이 꼽히며 가격 또한 천차만별임. 특히 송배전, 제조업계에서는 손실 방지를 위해 가능한 고품질의 수입산 회로 차단기를 수요로 한다는 점이 특징임.

    - 아울러 파키스탄 내에도 회로 차단기를 제조하는 현지 업체가 일부 활동 중임. 현지 업체로는 Hero, Elemtec 등이 주요 업체로 꼽히며 이들은 저전압(5kV 이하) 제품만 일부 생산 가능한 관계로 나머지 대부분의 수요는 수입품으로 충당하는 실정임.

    - 주요 해외 업체로는 Siemens(독일), Clipsal(중국), Schneider Electric(프랑스) 등이 유명하며 이와 더불어 한국 제품도 우수한 품질과 훌륭한 평판을 바탕으로 현지에서 높은 인기를 누리고 있음.

 

회로 차단기

  

자료원: MM Electric, Orient Power

 

  ㅇ  시장규모

    - 현지 바이어에 따르면, 파키스탄 회로 차단기 시장은 2016/17 회계연도 기준 약 1,400~1,500만 달러 규모로 추정됨.

    - 그 중 파키스탄은 약 100~150만 달러 규모만을 자국 내 생산 제품으로 충당하며 나머지 대부분의 수요는 수입에 의존하고 있음.

 

 수입동향

 

  ㅇ  최근 수입규모 및 상위 10개국 수입동향

    - 2016/17 회계연도 기준 파키스탄의 회로 차단기 공식 수입규모는 약 1,331만 달러로 전년대비 약 74.5% 증가함.

    - 2016/17 회계연도에 한국산 제품 수입이 약 602만 달러로 수입시장의 절반 가량을 차지함. 그 뒤를 이어 독일(252만 달러), 중국(186만 달러), 미국(161만 달러) 등도 주요 국가로 분류됨.

    - 한국, 독일, 미국 등에서 수입한 제품이 현지 회로 차단기 수입시장에서 대부분의 수요를 점유한다는 사실은 이 품목에 대해서는 파키스탄도 품질 위주의 시장이라는 점을 잘 보여줌.

 

파키스탄 회로 차단기 수입현황

(단위: 달러, %)

순위

수입대상국

2014/2015

2015/2016

2016/2017

수입규모

증감률

점유율

1

한국

4,657,720

3,218,342

6,018,729

87.01

45.24

2

독일

1,425,835

2,951,384

2,519,846

-14.62

18.94

3

중국

774,620

708,125

1,859,032

162.53

13.97

4

미국

369

14

1,609,692

11,555,476.96

12.10

5

프랑스

66,975

12,562

1,129,369

8,890.20

8.49

6

UAE

77,677

22,696

86,325

280.35

0.65

7

이탈리아

49,221

2,418

76,285

3,055.09

0.57

8

EU 기타

-

47,021

4,749

-89.90

0.04

9

태국

-

-

1,020

-

0.01

10

스페인

312

-

204

-

0.00

총계

10,944,080

7,624,410

13,305,250

74.51

-

자료원: Federal Board of Revenue

: HS 코드 8535.21 기준

 

  ㅇ  대한 수입규모 및 동향

    - 2016/17 회계연도 기준 한국 제품 수입규모는 602만 달러로 전년대비 87.0% 증가하며 전체 1위를 기록함. 독일과 경합을 벌이면서 최근 계속해서 선두 자리를 유지하고 있음.

    - 현지 바이어에 따르면, 한국산 회로 차단기의 품질은 파키스탄에서 정평이 나 있으며 다른 국가 제품과는 달리 불량품에 대한 항의도 거의 없는 것으로 확인됨.

 

□  현지 바이어 인터뷰

 

  ㅇ  업체명: Sh. Wilayat & Sons / 담당자: Mr. Zubair Farooqui(CEO)

    - Sh. Wilayat & Sons는 파키스탄 카라치에 소재하며 각종 전기제품의 수입, 유통업체로 활발하게 영업 중임. 현재 한국 모 업체의 현지 에이전트로 활동 중이며 업체 대표는 현지 고객들이 한국 제품에 상당한 만족감을 드러냄을 언급함.

    - 바이어는 한국 제품의 인기 비결에 대해 확실한 품질과 더불어 경쟁력 있는 가격을 꼽음. 이 바이어에 따르면 전기제품 소비자들은 특히 품질에 대해서 꼼꼼하게 점검하는 경향이 있으므로 일반 소비재와 달리 단순히 저렴한 제품만을 찾는 경우는 드문 편임.

    - 또한 업체 대표는 노후 건물의 재건축 등에도 회로 차단기 수요가 발생하고 있어 현지에서 수요는 꾸준히 증가할 것으로 전망함. 끝으로 기존 취급 중인 업체 외에 다른 한국 업체 제품도 수입 가능함을 언급하며 한국산 회로 차단기에 대한 호의적인 반응을 나타냄.

 

  ㅇ  업체명: Orient Power / 담당자: Mr. Khurram Zaman(Manager Business Development)

    - Orient Power는 회로 차단기 수입, 유통상으로 활동하면서 각종 전력 프로젝트에도 관여하고 있음. 최근 3년간 한국 모 업체 제품을 수입 중이며 품질에 대해 만족함을 표현함.

    - 담당자는 현재까지 15건의 프로젝트에 한국산 회로 차단기를 공급했으며 아직까지 어떠한 불만도 제기되지 않았음을 강조함. 한국 제품에 대한 수요는 향후에 더욱 증가할 것으로 보이며 회로 차단기 외에도 개폐기 등 다른 제품들도 유망함을 언급함.

    - 또한 담당자에 따르면 한국산 회로 차단기를 공급하는 신규 업체와의 연락도 가능하며 긍정적인 결과를 기대함.

 

  ㅇ  경쟁동향 및 주요 경쟁기업

    - KOTRA 카라치 무역관에서 접촉한 현지 주요 수입업체에 따르면, 파키스탄에서 유통 중인 회로 차단기 제품의 원산지별 가격대는 아래 표와 같음.

    - 한국 제품은 독일 제품과 유사한 가격대를 보이는 반면 중국 제품과는 다소 가격차가 나타남을 확인 가능함.

 

원산지별 회로 차단기 가격 현황

원산지

브랜드

가격(달러)

한국

H

12-14

한국

L

9-11

독일

Siemens

14-16

중국

Delixi Electric

6-8

자료원: Sh. Wilayat & Sons, MM Electric

: 17.5 kV 이하 제품 기준(사양에 따라 차이 발생 가능)

 

    - 바이어들의 의견을 종합하면 파키스탄 회로 차단기 시장에서 한국, 독일이 양대 산맥으로 꼽히며 그 뒤를 중국 등이 따라가는 형국임. 독일의 Siemens의 경우 파키스탄에서 가장 오래된 수입 브랜드로 여전히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음.

    - 아직까지 중국 제품의 경우는 바이어들이 주로 저사양 제품 위주로 수입하는 것으로 확인됨.

 

□  유통구조 및 관세율 등

 

  ㅇ  유통구조

    - 회로 차단기의 경우 파키스탄에서 대부분 수입상 혹은 에이전트가 먼저 제품을 수입한 이후 각 수요처로 공급되고 있음. 전체 수입규모의 약 70%가 에이전트를 통해 유통되는 구조임.

    - 한편 일부 대형 건설 프로젝트의 경우는 발주처 혹은 건설업체가 직접 제조업체로부터 회로 차단기를 구입하는 경우도 있음.

 

  ㅇ  관세율

    - 회로 차단기 품목의 파키스탄 수입 관세율은 20%이며 기타 세금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신중하게 가격을 책정할 필요가 있음.

 

현지 수입관세 및 기타 세율

HS 코드

관세

(Customs Tariff)

일반 판매세

(General Sales Tax)

원천세

(WithHolding Tax)

8535.2110

20%

17%

6%

자료원: Pakistan Customs Tariff

 

    - 현지 세관(Pakistan Customs Tariff) 확인 결과, 이 품목의 경우 일반 관세(20%) 외에 국가별로 관세율이 상이하게 적용되는 경우는 없는 것으로 나타남.

    - 다만, 현재 파키스탄이 중국과 FTA(Free Trade Agreement) 2단계 협상을 진행 중이며 향후 타결 시 중국산 제품에 대한 관세 인하가 이루어질 가능성은 존재함.

 

  ㅇ  수입규제, 인증

    - 파키스탄에 회로 차단기를 수출하기 위해서는 우선 CE(Communaut European Mark) 인증을 확보해야 함. 이는 일반적인 수출은 물론 정부 입찰 참가 시에도 CE 인증이 필수 요건으로 공고되기 때문임.

    - 또한 현지 바이어에 따르면, 해외 업체들은 파키스탄으로의 수출에 앞서 형식시험(type test)을 시행하고 그 결과를 제출할 필요가 있음.

 

□  시사점  

  

  ㅇ 현지 에이전트 확보

    - 대부분의 제품이 에이전트를 통해 공급되는 파키스탄의 유통구조를 고려할 때 경험이 풍부한 현지 에이전트를 발굴하는 일이 우선 과제임. 기존에 한국 제품 취급 경험이 있으며 현지 건설 프로젝트에도 공급이 가능한 업체를 우선적으로 고려해야 함.

    - 카라치 무역관에서 파악한 주요 에이전트 후보 업체들은 아래 표와 같음. 이 업체들은 한국 제품에 대해 호의적인 반응을 나타내고 있으며 적격 업체의 연락을 기대하고 있음.

 

현지 에이전트 후보업체

업체명

담당자(직위)

이메일

홈페이지

Sh. Wilayat

& Sons

Mr. Zubair

Farooqui(CEO)

wilayat@super.net.pk

N/A

Orient Power

Mr. Wasif Laeeq

(Manager Commercial)

wasif.laeeq@orient-power.com

www.orient-power.com

MM Electric

Mr. Imran

Mustaqeem(CEO)

info@mmelectric.com.pk

www.mmelectric.com.pk

자료원: 카라치 무역관 자료

 

  ㅇ  현지 수요에 부합하는 제품 공급

    - 파키스탄의 경우 가정용, 상업용을 통틀어 주로 중, 저전압 회로 차단기(17.5 kV 이하)를 수요로 하므로 수출을 고려할 경우 먼저 이를 감안하는 것이 바람직함.

    - 또한 현지 바이어 의견으로 다양한 위치에 설치가 가능한 크기의 소형 제품이 현지에서 인기를 얻고 있다는 점도 참고 가능함.

    - 끝으로 파키스탄 주요 전기, 전자 수입업체들이 방문하는 현지 전시회 참가를 통해 시장 동향을 파악하고 새로운 기회를 엿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됨. 파키스탄 내 주요 전시회 정보는 아래 표와 같음.

 

전시회명

16th Power & Alternative Energy Asia 2019

개최기간/장소

2019.03.19(화)-21() / 파키스탄 카라치(Expo Centre)

주최

Ecommerce Gateway Pakistan

참가기업

2018년 210개사(해외 25개사 포함) 참가

주요 참가국

한국, UAE, 독일, 중국, 일본, 네덜란드 등

전시품목

전기, 전자제품

홈페이지

http://www.powerasia.com.pk

자료원: Ecommerce Gateway Pakistan

 

 

 

자료원 : Federal Board of Revenue, Pakistan Customs Tariff, HUBCO Power, Sh. Wilayat & Sons, Orient Power, MM Electric, Ecommerce Gateway Pakistan, KOTRA 카라치 무역관 자료 종합

 

 

 

출처 : KOTRA global window

 

 

 

 

다음글 베네수엘라 브레이크패드 시장동향
이전글 페루 가구 분석으로 보는 시장 동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