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FTA소식 FTA뉴스

FTA 뉴스

보기 테이블
제목 무역협회·AMCHAM 주최 한미 FTA 5주년 기념 세미나
등록일 2017.03.21 조회수 417
국내외구분국내
관련협정한-미 FTA
첨부

 

 

 

무역협회·AMCHAM 주최 한미 FTA 5주년 기념 세미나

- 산업부 장관, 한미 FTA의 상호 호혜적 성과를 바탕으로 향후 에너지, 제조업투자,

첨단산업분야 협력 확대 강조 -

- 무역협회·AMCHAM 주최 한미 FTA 5주년 기념 세미나 참석 - 
 

  

□ 주형환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3.15(수) 14:00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한미 FTA 5주년 기념 세미나”에 참석하였음

 


< 행사 개요 >

 

ㅇ 일시/장소 : ‘17.3.15(수), 14:00-17:00 / 코엑스 401호 컨퍼런스룸

ㅇ 주최 : 무역협회 - AMCHAM 공동주최

ㅇ 참석자 : 주형환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김인호 한국무역협회 회장, 김종훈 前 한미 FTA 한국 교섭대표, Wendy Cutler 前 한미 FTA 미국 교섭대표, Jeffrey Jones 前 암참회장 및 양국 기업인 400여명
 

 

  

 

□ 주 장관은 축사를 통해 한미 FTA가 지난 5년간 양국간 경제협력의 기본적인 틀로써, 교역, 투자 및 일자리 창출 확대에 크게 기여하며 win-win의 성과를 가져왔다고 강조함

 

 

□ 우선, 무역분야에서, 2011년 이후 2015년까지 세계 교역이 10% 감소하는 상황에서, 양국간 교역이 15% 확대된 것은 한미 FTA가 Zero-Sum이 아닌, 양국 파이를 더 크게 만드는 "Positive sum"으로 작용했다는 것을 잘 보여준다고 설명

 

 ㅇ 전반적으로 한국은 상품 무역에서 흑자를, 미국은 서비스 무역에서 흑자를 보여왔으며, 상품과 서비스를 합쳐 한국이 약 117억불 흑자(2015년)를 시현하고 있는 바,

  

ㅇ 최근 한국의 對美 상품무역 흑자가 감소되는 추세인 것과 향후 한국경기 호전 및 서비스 시장 추가개방을 고려시, 양국간 교역이 점차 균형된 방향으로 나갈 것으로 전망된다고 언급

 

□ 투자 측면에서도 양국기업의 투자가 한미 FTA를 기점으로 모두 크게 발전한 바,

  

ㅇ 한국기업의 對美 투자는 한미 FTA 이전 수준에 비해 약 3배 가까이 증가하며 자동차, 가전, 반도체, 철강 등 제조업 분야를 중심으로 약 1만명 이상의 미국내 일자리를 창출하였으며,

  

- 근로자에 지불하는 평균임금도 약 92,000불로 아시아 국가들 대미 투자 중 가장 높은 수준을 기록

 

ㅇ 미국 기업의 대한 투자도 FTA 이전 대비 약 2배 이상 증가하여, IT, 바이오 등 한국의신산업 창출을 위한 플랫폼 제공에 기여해왔다고 언급함

 

 * 한국의 대미 투자 : 07-11년 230.9억불 → 12-16년 369.7억불

    미국의 대한 투자 : 07-11년 92.9억불 → 12-16년 201.6억불

 

 

 

붙임 : (보도참고) 0315 미주통상과, 한미FTA 5주년 기념 세미나 1부. 끝.

 

 

 

출처 : 산업통상자원부 미주통상과 (문의 : 이주영 사무관 ☎02-3497-1788)

 

 

 

 

다음글 산업부 장관, 민간전문가와 미국·중국 통상현안 대응방향...
이전글 한-이스라엘 FTA 제3차 협상 개최(3.20~24,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