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FTA 뉴스

보기 테이블
제목 백지아 주제네바대사, 우즈베키스탄 WTO 가입작업반 의장으로 선출
등록일 2018.07.30 조회수 2351
국내외구분국내
관련협정기타
첨부

 

 

 

백지아 주제네바대사, 우즈베키스탄 WTO 가입작업반 의장으로 선출

 

 

백지아 주제네바 대사(전 외교안보연구소장 /전 외교부 기획조정실장)세계무역기구(WTO)우즈베키스탄 가입작업반(Working Party on the Accession of Uzbekistan)의장으로 선출되어, ‘18. 7. 26.부로 의장직수행하게 된다.

 

백 대사는 제네바에서 ‘18. 7. 26.() 개최된 세계무역기구(WTO) 일반이사회(General Council)에서 회원국간 총의(consensus)에 따라 세계무역기구(WTO) 우즈베키스탄 가입작업반 의장으로 선출됐다.

 

백 대사가 이번 의장직을 수임하게 됨으로써, 우리나라가 2013년도 이래 계속 동 가입작업반의 의장을 맡게 되었으며, 이전에는 최석영 () 주제네바대사가 ‘13. 1월부터 ’18. 4월까지 의장직을 수임한 바 있다.

 

가입작업반 의장은 세계무역기구(WTO) 사무국의 조력을 받으면서, WTO 가입추진국(우즈베키스탄 포함 2018.7 현재 총 22개국)세계무역기구(WTO) 회원국간의 양자 및 다자 협상을 총괄, 조정하고, 가입추진국 정부에 세계무역기구(WTO) 가입 관련 정책적 자문을 제공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한편, 우즈베키스탄은 1994. 12세계무역기구(WTO) 가입을 신청한 이래, 무역 관련 국내 법령이 세계무역기구(WTO) 규범에 합치하도록 제·개정하고, 자국의 상품 및 서비스 시장의 개방과 관련, 세계무역기구 회원국과 양자 협상을 추진해왔다.

 

우즈베키스탄의 세계무역기구(WTO) 가입 협상은 2005년 이후 실질적 진전이 없었으나, 올해 초 우즈베키스탄 정부가 세계무역기구 사무국에 가입협상 재개 의사를 표명함에 따라 다시 활성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우리나라 대사의 우즈베키스탄 세계무역기구(WTO) 가입작업반 의장직 수임은 국제사회가 다자통상체제 발전을 위한 우리 정부의 노력을 높이 평가하도록 기여하는 동시에, -우즈베키스탄 양자간 협력 관계를 더욱 긴밀히 하는데도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붙임 : 첨부사항 표시 ( 백지아 주제네바대사 우즈베키스탄 WTO 가입작업반 의장직 수임 1부. 끝.)

 

 

 

출처 : 산업통상자원부 다자통상협력과 ( 문의: 박윤주 ☎044-203-5935 )

 

 

 

 

다음글 한-터키 FTA 서비스·투자 협정 발효
이전글 미 ITC, 한국산 저융점 합성단섬유에 최종 산업피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