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FTA 뉴스

보기 테이블
제목 무역위원회, 스마트폰 발광 케이스에 대한 특허권 침해 불공정 무역행위 조사 개시
등록일 2019.01.18 조회수 2127
국내외구분
관련협정
첨부

 

 

 

무역위원회, 스마트폰 발광 케이스에 대한 특허권 침해 불공정 무역행위 조사 개시

 

 

산업통상자원부 무역위원회는 1월 17일(목) 제384차 회의를 개최하고 스마트폰 발광 케이스에 대한 특허권 침해 불공정무역행위 조사개시한다고 밝혔다.

 

□ 무역위원회는 국내 중소기업 ㈜에스지디자인국내 3개 업체상대로 자사의 특허권 침해주장하는 불공정무역행위 조사신청서를 ’18. 12. 28. 접수하였다.

 

신청인 ㈜에스지디자인은 스마트폰 카메라 플래시에서 나오는 일부를 휴대폰 보호케이스에서 반사·굴절시켜 다양한 효과미감 연출할 수 있는 기술 관련 특허권*보유하고 있다.

 

* 특허의 명칭 ‘휴대폰 스킨’(특허 제1378223호, '14.03.19. 등록)

 

신청인은 조사신청서에서 피신청인 국내 3개 업체가 자사의 특허권 침해하는 스마트폰 발광 케이스를 공동으로 협력하여 국내에서 제조한 뒤, 일본 등 해외에 수출하는 방식으로 불공정무역행위를 했다고 주장한다.

 

조사신청서검토한 결과, 무역위원회는 조사대상물품조사신청일 기준 1년 이내수출된 사실이 있고, 수출된 물품이 현재 유효한 신청인의 특허권침해가능성있다고 판단하여 불공정무역행위 조사개시했다.

 

□ 무역위원회는 조사 개시후 통상 6~10개월 동안 서면조사, 현지조사, 기술설명회 등 조사 절차를 거쳐 불공정무역행위 여부판정한다.

 

ㅇ 향후 무역위원회가 피신청인이 불공정무역행위를 하였다(특허권을 침해하였다)고 판정하는 경우, 무역위원회는 피신청인에게 수출수출 목적 제조 중지명령시정조치과징금부과할 수 있다.

 

 

 

붙임 : 첨부사항 표시( 불공정무역조사과 스마트폰 조사 1부. 끝.)

 

 

 

출처 : 산업통상자원부 불공정무역조사과 ( 문의 ☎ 044-203-5888 )

 

 


 

다음글 WTO 개혁 및 전자상거래 협상 출범 논의 등을 위해 ...
이전글 2018년 정보통신기술 수출 2,204억불, 수입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