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FTA 뉴스

보기 테이블
제목 브렉시트 대비, 한-영간 FTA 추진 논의
등록일 2019.05.16 조회수 423
국내외구분
관련협정
첨부

 

 

 

브렉시트 대비, 한-영간 FTA 추진 논의

 

- 산업부, 제6차 한-영 무역작업반 회의 개최 -

 

 

□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는 ‘19.5.15(수), 서울에서 제6차 한-영 무역작업반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ㅇ 우리측은 여한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실장이, 영국측은 존 알티(John Alty) 국제통상부 차관보가 수석대표로 참석했다.

  


□ 이번 한-영 무역작업반 회의에서는 최근 브렉시트 관련 동향을 공유하고,

  


ㅇ 영국이 EU를 탈퇴하는 브렉시트 이후에도, 한-EU FTA를 기반으로 지속되어온 양국간의 특혜무역 혜택을 중단 없이 유지하고, 한-영 통상관계를 안정적으로 발전시키는 방안을 논의했다.

  


□ 정부는 우리 업계의 불확실성을 해소하고 한-영간 통상관계의 연속성을 확보하기 위하여 한-영 FTA가 적절한 시점에 체결, 발효되도록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ㅇ 그간 산업부는 한-영 FTA 체결을 위해 통상절차법에 따라 경제적 타당성 조사(’18.2-5월)를 실시하고, 공청회 개최(’18.11월), 국회보고(’19.2월)를 마쳤고, 5차례에 걸친 한-영 무역작업반 회의를 통해 한-영 FTA 추진방안을 논의해왔다.

 


□ 참고로, 지난달(4.10일) EU 특별정상회의에서 당초 4.12일로 예정되었던 브렉시트 시한을 조건부*로 10.31일까지 연기한 바 있다.


 * 영국이 유럽연합의 정상적인 기능(EU의회 선거 참여, 5.23~26)을 저해하지 않는다는 조건으로 브렉시트 시한을 10.31일로 연기 

 

 

 

붙임 : 첨부사항 표시 (0514 (15일석간) FTA이행과, 한-영 무역작업반 수석대표간 회의 1부.끝.)

 

 

 

출처 : 산업통상자원부 자유무역협정이행과 (문의 : 이명광 ☎ 044-203-5765)

 

 

 

 

다음글 4차 산업혁명시대의 통상, 융·복합을 더하다’
이전글 캐나다 철강 세이프가드 한국산 제외 최종 확정